상추는 잎의 모양,색상에 따라 적상추와 청상추,잎의 결구성에 따라 잎상추와 결구상추로 분류되며 우리나라에서는 주로 잎상추를 재배하고 있습니다

올해 텃밭재배의 상추 품종은 치마와 축면 상추로 결정하고 적치마와 뚝섬적축면 상추 씨앗을 노지에 직파(3월21일)하였습니다


[적치마,뚝섬적축면 상추 직파(3월21일)]
적치마 상추는 미결구성 적자색 상추로 갓 상추라고도 하며 잎의 모양이 치마처럼 긴 타원형이라 붙여진 이름이며 적축면 상추는 반결구성 적자색의 상추로 잎에 주름이 많아 쭈글쭈글해 보여 붙여진 이름으로 우리나라 상추 재배량의 70%를 차지하고 있다고 합니다

중부지방 노지 직파기준의 상추 봄 재배시 파종시기는 3월 상순~3월 하순경이고 수확시기는 4월 중순~6월 상순경이며 가을 재배시 상추 파종시기는 9월 상순~9월 하순이고 수확시기는 10월 중순~11월 하순입니다


적치마,뚝섬적축면 상추 종자를 노지에 직파(3월21일)하고 18일 경과한 시점(4월8일)의 적치마,뚝섬적축면 상추의 생장모습입니다

상추 종자의 발아적온은 15~20°C로 4월로 접어들면서 기온이 상승함에 따라 토양속 상추 씨앗이 발아하여 떡잎이 땅위로 올라오며 왕성한 생장을 시작합니다


[파종 40일 경과한 4월30일의 생장모습]
상추의 생육적온은 낮15~20°C, 밤 10~15°C 정도로 상추는 서늘한 기후를 좋아하는 호냉성 채소이나 건조에는 비교적 약한 작물이므로 상추 재배기간 가뭄이 지속되면 토양이 건조하지 않도록 충분하게 물주기를 해 주어야 생
육이 왕성해지며 물주기는 포기당 10mm가 정도로 한번 줄때 충분하게 주는 것이 좋습니다


노지 직파 53일 경과한 5월13일의 뚝섬적축면 상추의 생장모습으로 5월초 부터 필요할 때 텃밭에 나아가 적치마,뚝섬적축면 상추를 수확해 이용하고 있습니다


노지 직파 53일 경과한 5월 13일에 촬영한 적치마 상추의 생장모습입니다


[여름 상추 재배시 추대특성]
상추는 적산온도가 1,400°C~1,700°C에 이르면 고온에 의해 화아가 분화되는데 상추 재배지의 기온이 25°C 이상의 경우 분화 후 10일,기온이 20°C의 경우 분화 후 20일 정도가 지나면 추대가 시작됩니다

상추는 고온,장일조건에서 추대가 촉진되는 특성을 가지고 있으므로 여름철 상추 재배는 만추대성 품종을 선택하여 파종하고 토양이 건조하거나 과다밀식 재배시 조기에 추대하는 현상이 발생할 우려가 있으므로 여름철 상추 재배관리시 주의가 요구됩니다


Posted by 야송 푸른야송

댓글을 달아 주세요

상추는 국화과 잎채소로서 원산지는 유럽과 아시아 지역으로 한국을 비롯 전 세계에서 많이 재배하고 있는 작물입니다

상추에는 락투세린과 락투신이 함유되어 있어 통증 완화 및 최면 효과로 불면증 해소에 도움을 주고 비타민과 각종 무기질이 풍부해 빈혈 치료에도 효과가 있다고 알려져 있습니다



상추의 시설재배로는 시기에 구애받지 않고 언제라도 파종이 가능하지만 상추를 노지에서 재배하는 경우 기온이 15도 이하의 이른 봄과 30도 이상의 무더운 여름에는 씨앗 발아 불량이 많이 발생하고 생육이 더뎌 이 시기를 피하여 상추 씨앗을 파종하는 것이 좋습니다

노지재배의 상추 파종시기는 기온이 너무 낮거나 높은 시기를 피하여 봄 부터 가을에 걸쳐 수시로 파종할수 있으나 소년간 노지에서 상추를 재배한 결과 노지의 파종시기는 3월 하순~4월 중순과 8월 중순~9월 상순경 상추 씨앗을 파종하는 것이 가장 알맞은 시기로 여겨집니다


[3월 25일 상추 파종과 노지재배시 표준시비량]

상추는 주로 플라스틱 모종판에 씨앗을 파종하여 모종을 길러 옮겨심기를 하는 것이 보통이지만 노지에 씨앗을 직파하여 재배하는 것도 가능합니다

상추 노지재배시 밑거름 표준시비량(kg/10a)은 질소(N)10kg,인산(P)5.9kg,칼륨(K)6.4kg,퇴비1,500kg,석회200kg으로 씨앗 파종 2주전 밭 전면에 골고루 뿌리고 밭갈이 합니다


[상추 씨앗 파종 방법]
두둑폭 120cm,두둑높이 15cm 정도로 이랑을 만들어 수분 증발을 막고 잡초 발생을 억제하기 위하여 흑색비닐로 멀칭작업을 합니다

상추 씨앗 파종 방법은 지름 6~7cm의 파종Hole을 줄간격 25cm, 포기간격 20cm 정도로 비닐멀칭부를 천공합니다

하나의 상추 파종Hole당 3~4개의 씨앗을 뿌린고 흙을 가볍게 복토한 후 물뿌리개로 물을 뿌려주고 파종을 마치면 됩니다




[파종 4주 경과의 홍상추 생장모습]
홍상추 씨앗 파종후 1주가 지나자 발아를 시작하고 2주가 지나면서 떡잎 사이로 본잎이 올라오기 시작하더니 4주가 지나가면서 본잎이 4~5매로 생장합니다



[파종 4주 경과의 청상추 생장모습]
상추 싸앗을 파종하고 4주가 지난 청상추의 생장모습으로 홍상추 보다 생육 속도가 비교적 빨라 보입니다

상추는 토지의 적응성이 넓고 조금 척박한 땅에서도 잘 자라며 특별한 병충해가 없어 무농약의 친환경 재배가 가능한 작물로 기온이 낮은 이른 봄이나 무더운 8월 초순을 피해 파종시기를 잡으면 별다른 어려움 없이 재배할수 있습니다



[홍상추,청상추 수확시기]
상추 씨앗을 파종하고 6주가 지난 5월 11일자 홍상추와 청상추의 생장모습으로 5월에 접어들어 기온이 올라가면서 급속도로 생장해 어느새 첫 수확의 시기가 도래합니다

상추 수확시기는 3월 하순 파종시 5월 중순~6월 하순, 8월 중순 파종시 9월 중순~11월 초순에 걸쳐 수시로 수확이 가능합니다



[상추 수확하는 방법]
상추의 수확은 상추잎이 무성하게 자란 복잡한 부분부터 아랫잎을 줄기에서 바싹 따내는 방법으로 수확해 포기 사이의 통풍이 잘 되도록 합니다

오늘은 쌈채소를 즐기기 위하여 첫 수확으로 홍상추와 청상추를 수확하면서 같은 시기에 파종한 싱싱하고 신선한 쑥갓과 적겨자(겨자채)도 조금씩 수확을 합니다


Posted by 야송 푸른야송

댓글을 달아 주세요

상추는 잎의 모양.크기,색상및 결구성에 따라 잎상추,결구상추등으로  분류되는데 우리나라에서는 잎상추인 적축면,적치마,청축면,청치마 상추를  주로 재배하고 있습니다

상추는 토양 적응력 뛰어나 특별히 토양을 가리지 않으나 보수력이 있고 배수가 양호한 모래 참흙에서 생육이 좋다고 합니다


상추재배시 밑거름 표준시비량은 1,000제곱미터 기준 퇴비1,500kg, 질소10kg, 인산5.9kg, 칼리6.4kg, 석회200kg 정도로 상추는 특히 칼슘 요구도가 높아 무기질 비료를 충분하게 시비하는 것이 좋다고 합니다

전문 농가의 경우 상추재배시 육묘상이나 플러그 트레이에 씨앗을 파종하여 육묘한 후 본잎이 4~5매로 생장하면 본밭에 정식(아주심기)하지만 소규모 텃밭재배의 경우 노지 직파의 재배도 하루에 1회 이상 충분히 물을 주면 잘 생장합니다


상추 파종 방법은 줄간격 25~30cm 간격으로 얕게 파종골을 만들어 씨앗을 1cm간격으로 줄파종하고 주변의 부드러운 흙으로 가볍게 복토한 후 충분하게 물을 뿌려주면 됩니다

파종시 유의할 점은 상추 씨앗은 적정한 광을 받아야만 발아하는 광발아성 특성을 가지고 있어 깊게 파종하거나 복토를 많이 하면 발아시기가 늦어지고 발아가 되어도 생육장해가 많이 발생합니다


상추 파종 후 7~10일 경과한 상추의 생육 모습으로 싹이 올라오며 생장하고 있습니다

참고로 노지에 직파하지 않고 플러그 트레이를 이용하여 파종 및 육묘하는 경우 파종 후 1개월 정도가 지나면 본잎이 4~5매로 생장하는데 이 시기가 정식(아주심기)의 적기라고 합니니다



청상추의 발아 후 생장모습으로 작년 가을에 채종한 씨앗으로 파종시 발아율이 염려스러워 씨앗을 넉넉하게 뿌린 결과 간격이 너무 좁고 복잡하여 시급히 솎음작업이 필요해 보입니다


3월 하순 파종후 4월 22일 복잡한 곳을 시원하게 1차 솎음작업 완료한 청상추의 모습입니다

상추는 물속에서도 발아하고 수경재배도 가능한 물을 좋아하는 식물로 틈틈이 자주 물만 주어도 별다른 병충해 없이 잘 자랍니다


청상추 파종과 동일 시점에 파종한 적상추의 생장모습으로 청상추에 비하여 생장속도가 느린편입니다


작년 늦은 가을 상추 수확을 마치고 노지에 그대로 방치했음에도 불구하고 기나긴 겨울철 추위에도 동사하지 않고 춘삼월에 이르러 잎이 돋아나기 시작하더니 본격적인 생장을 하고 있습니다

2017년 4월 20일자 노지 월동한 상추의 생장 모습으로 아무리 냉량한 기후를 좋아하는 호냉성 식물이라고 하나 매우 경이롭습니다


Posted by 야송 푸른야송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