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월 초순 고구마 심기를 마치고 나서 150일이나 지나 어느새 밤고구마 수확시기가 다가왔습니다

고구마 수확시기는 지역이나 품종에 따라 다소 차이가 있으나 일반적으로 고구마 정식일로 부터 120~150일 정도 경과한 시점이라고 합니다



9월 초순부터 텃밭에서 밤고구마를 조금씩 수확하여 이용하고 있는데 오늘(9월 29일)은 몇포기의 고구마를 수확해 보니 고구마 크기가 전반적으로 양호한 편이나 부분적으로 과도하게 큰 고구마도 보이고 있어 서둘러 밤고구마 수확을 시작합니다



고구마 수확하는 방법은 먼저 고구마 덩굴의 줄기를 낫으로 잘라 걷어내고 호미를 이용하여 고구마에 상처가 생기지 않도록 조심스럽게 고구마 캐기를 합니다

수확한 고구마에 묻어 있는 흙을 털고 머리 부분의 줄기와 꼬리 부분의 잔뿌리를 잘라 주는데 이때 너무 바싹 자르면 고구마 저장시 부패할 가능성이 높아지기 때문에 너무 짧지 않게 잘라주는 것이 좋다고 합니다



갓 수확한 숙성되지 않은 고구마는 굽거나 쪄도 퍽퍽하고 단맛이 없지만 충분하게 숙성된 고구마는 녹말이 포도당으로 변환되어 식감이 좋고 단맛이 납니다

고구마를 숙성하는 방법은 20~28°C의 실내에 두고 1주일 가량 지나면 고구마의 녹말 성분이 포도당으로 바뀌면서 숙성됩니다



고구마를 전문적으로 재배하는 농가에서는 수확한 고구마를 다음과 같이 [1]고구마 큐어링(아물이)처리 [2]고구마 방열처리 [3]고구마 저장하기의 절차와 방법에 따라 처리하고 저장고에 이동시켜 장기간 저장 보관한다고 합니다

[1]고구마 큐어링(아물이)처리
굴취기를 이용한 고구마 수확이나 취급시 고구마에 생긴 상처를 통해서 병균이 침입하지 못하도록 고구마의 상처를 아물도록 하는 것을 큐어링(아물이)이라고 합니다

고구마 큐어링(아물이) 방법은 고온다습(온도 30~33°C,습도 90~95%)의 저장고에서 약4일 가량 두고서 고구마에 생긴 상처가 아물도록 하는 것입니다

[2]고구마 방열처리
토양에서 수확한 고구마는 공기중에 노출되면 급격한 호흡작용과 왕성한 수분의 발산으로 열이 발생하기 때문에 고구마를 싾아두면 온도가 올라가고 습해지면 싹이 트거나 쉽게 부패할 수가 있어 통풍이 양호한 그늘진 선선한 곳에 넓게 펼쳐 10~15일간 방열시키고 저장고로 옮겨 장기 저장을 합니다



[3]고구마 저장하기
저장고(온도 12~15°C,습도 85~90%)에 방열처리한 고구마를 넣고 장기간 저장합니다

저장온도를 9°C 이하로 오랫동안 보관하면 냉해를 입어 고구마 살색이 변하여 맛이 떨어지고 병균에 대한 저항성이 낮아져 썩기 쉬워지며 저장온도가 높으면 호흡작용이 왕성해져 고구마의 양분소모가 많아지고 싹이 터서 상품가치가 떨어진다고 합니다

고구마의 수분함량은 60~70%로 저장고가 건조하면 수분을 잃어 껍질이 굳어지고 상처의 콜크층 형성이 나빠져 부패가 시작되며 습도가 너무 높으면 온도가 낮아질때 수분이 고구마 표면에 맺혀 열의 전도가 나빠져 고구마의 부패가 진행되므로 저장고의 습도는 85~90%가 적합하다고 합니다
Posted by 야송 푸른야송
5월 초순 텃밭에 조금 심어둔 고구마가 특별히 관리하지 않았음에도 줄기를 힘차게 뻗으며 그럭저럭 잘 자라주어 오늘 밤고구마 수확을 합니다


고구마 수확시기는 고구마순 정식후 120~150일 경과한 시점으로 5월초 정식일로 부터 140일 지난 오늘 고구마를 수확한 결과 고구마 크기가 아주 큰 특대 사이즈가 대부분입니다


고구마 덩이뿌리가 전반적으로 큰 이유는 아마도 토양에 거름이 다소 많고 정식후 중간중간 말라 죽은 포기 발생으로 본의 아니게 포기간격이 넓어진 것이 주요 원인으로 여겨집니다


고구마 수확방법은 먼저 2~3m 정도로 길게 자란 줄기를 잘라내고 흑색비닐을 벗겨냅니다


비닐을 제거하면서 고구마 포기 주변을 살펴보니 덩이뿌리가 아주 실한지 비닐포장 윗면이 볼록하게 배가 부풀어 올라와 있습니다


고구마는 비가 내린후나 토양이 습한 상태에서 수확하는 경우 고구마의 수분함량이 높아 호흡작용에 방해를 받아 유해물질이 발생되고 빠르게 부패가 진행되므로 날씨가 맑고 토양의 수분이 적당한 시점에 수확하는 것이 좋다고 합니다

또한 기온이 10°C이하의 저온으로 내려가거나 서리를 맞은후 고구마를 수확하면 쉽게 부패가 진행되어 저장성이 현저하게 저하된다고 합니다


고구마 덩이뿌리에 상처가 나거나 껍질이 많이 벗겨지면 병균의 감염으로 부패하기 쉬워 저장성이 저하되므로 수확과정이나 취급시 깊은 상처가 발생되지 않도록 각별한 주의가 필요합니다

전문농가의 수확한 고구마 저장방법은 흙을 잘 털고 머리부분의 줄기와 잔뿌리가 너무 짧지 않게 다소 길게 잘라 통풍이  양호한 선선한 그늘에 넓게 펼쳐 10~15일 동안 호흡작용에 의해 발생하는 열을 방열시킨 후 온도12~15°C,습도85~90%의 저장고에 장기보관한다고 합니다

수개월 이상 고구마를 장기보관하지 않는 일반가정에서는 직사광선이 들지 않고 통기가 잘 되는 선선한 장소에 보관하면 됩니다
Posted by 야송 푸른야송

 

고구마는 메꽃과 쌍떡잎 식용작물로 세계 7대 작물 중의 하나라고 하며 고구마는 거름의 흡인력과 토양의 적응성이 강해 다른 작물을 재배할수 없는 척박한 땅에서도 재배가 가능합니다


고구마 모종 종류로는 호박고구마 밤고구마 물고구마 자색고구마 등 종류가 다양하지만 올해는 텃밭에 밤고구마 모종을 심기로 결정하고 종묘상에 들러 고구마 순을 구입합니다

창고로 고구마 싹은 채묘 즉시 밭에 심는 것 보다 3~5일 동안 음지에 놓았다가 심으면 활착이 좋아진다고 합니다


고구마 재배의 밑거름 표준시비량(1,000평방미터)은 질소(N)5.5kg, 인산(P)6.3kg, 칼륨(K)15.6kg 정도로 고구마 심기 2주전에 소량의 완숙퇴비와 나뭇재를 뿌리고 밭갈이 합니다

고구마는 소량의 질소질 비료와 많은 양의 칼리질 비료를 필요로 하는 작물로 질소질 비료가 과다하게 시비되지 않도록  주의해야 합니다


토양이 과습하거나 질소질 비료가 1,000평방 기준 10kg을 초과하거나 칼리질 비료 보다 많은 경우 부실한 덩이뿌리의 고구마가 된다고 합니다

고구마 밭 준비는 흙을 40cm 정도로 깊숙이 경운하고 두둑높이 30cm, 두둑간격 80~90cm 정도로 이랑을 정리합니다


고구마 심는 시기는 조기재배로 3월 초순~7월 초순까지 모종 심기가 가능하지만 고구마 수확시기는 모종을 심고 120~150일 지난 후 수확하므로 중부지방의 경우 5월 초순~5월 하순 사이에 심는것이 적당한 시기로 생각됩니다 


고구마 모종은 줄기가 30cm 이상으로  굵고 마디 간격이 짧으며 마디수가 7개 이상인 것으로 심어야 줄기의 활착이 좋고 수확량도 증가됩니다

고구마 모종을 심으면 줄기 마디에서 뿌리가 나와 덩이뿌리(고구마)가 되는데 땅속 깊숙이 들어간 줄기의 마디에서 형성된 덩이뿌리(고구마)는 작고 수량이 적으나 지표면 가까운 줄기의 마디에서 형성된 덩이뿌리는 크고 수량도 많다고 합니다


고구마 모종 심는 방법은 30cm 간격으로 둥근막대기를 이용해 30도 각도로 8~10cm의 깊이로 구멍을 내어 물을 붓고 모종을 꽂은 후 심겨진 땅속의 줄기와 흙이 밀착되도록 비닐멀칭 윗면을 가볍게 두드려 줍니다

몇해전 고구마 모종을 심었는데 대부분 활착을 못하고 고사하는 현상이 발생하여 흙을 걷어내고 확인한 결과 줄기에 흙이 밀착되지 않은 것이 원인이었습니다


고구마 모종을 심고 고랑에 물이 흘러 내릴 정도로 충분히 물을 주고 멀칭속 토양의 수분이 증발되지 않도록 흙을 덮어 줍니다

고구마 심기를 마치고 토양에 수분이 충분하고 기온이 높으면 10~15일 지나면 땅속 줄기의 마디에서 뿌리가 나와 활착하고 지상부의 잎과 생장점이 활력을 띠며 생장하기 시작합니다


고구마 심는 간격은 20~40cm 정도로 포기간격을 30cm 정도로 심으면 보통 크기의 고구마 수확이 가능하고 40cm 정도로 넓혀 주면 큰 고구마 수확이 가능합니다


 

Posted by 야송 푸른야송


티스토리 툴바